건축지식인 | 최신정보 | 내집잘짓기 | 최신공법 | 셀프집짓기건설사잡썰 | 라이프 Tip | 건설면허 Tip | 인터뷰 | 건설/건축하자제보 | 자재화물운송업체 | 중장비대여업체 | 건설폐기물처리업체 | 뉴스포커스 | 이달의 인물  | 신제품정보 | 기업탐방

대나무나 자작나무는 얼마나 빨리 자라나요?

전원속의내집 0 172
업체명
전화번호
02-2664-7110
담당자
서병찬
휴대폰
010-2314-3392
홈페이지
http://www.uujj.co.kr/
이메일
vdrdid@uujj.co.kr



​자작나무는 높이 4m 중간목을 
키우는 게 비용과 시간을 절약

프라이버시 확보를 위해 심는 생울타리는 대개 사람 어깨높이 정도로 키웁니다. 2층 창을 통해 나무를 감상하거나 중정에 키 큰 수목을 심고자 하는 건축주는, 생울타리로 주로 쓰는 측백이나 향나무 외 대나무나 자작나무를 떠올리게 되는데, 이 경우 고려해야 할 점이 있습니다.

우선, 속성수. 즉 빨리 자라는 나무라고 해도 그것이 한두 해 만에 원하는 높이까지 자라지 는 않습니다. 전문가들은 잎의 밀생도, 병해충에 대한 내성, 관리 편의성(전정, 낙엽 처리 등)을 고려해 선향나무, 가이즈카 향나무, 측백나무 등을 추천하는데, 대략 2층 높이를 5.5m로 가정했을 때 이들 나무가 묘목 단계에서 충분한 높이까지 자라는 데 10년 이상 걸립니다. 해당 높이의 나무를 바로 구매한다고 하면 한 그루당 수십만 원 이상의 비용이 들지요.

비교적 빨리 자라고, 수형이 곧아 인기가 많은 자작나무도 묘목에서 6년 정도는 키워야 약 4m 높이로 자랍니다. 그래서 자작나무 기준, 직경 3cm, 키 4m 정도 되는 중간목을 구매해 키워나가는 것이 전체 비용(중간목 6만~7만원 선)과 시간을 아낄 수 있다고 조언합니다.

기후온난화로 최근 중부 지방까지 식재가 가능해진 대나무는 심은 지 5년째가 되면 폭발적인 성장을 하는데, 하루에 많게는 60㎝나 자랄 정도입니다. 기후와 토양에 따라 다르긴 하지만, 보통 키는 20m까지 큰다고 알려져 있습니다. 단, 뿌리 퍼짐이 왕성하기 때문에 다른 정원수를 보호하기 위해 땅속에 가든 엣지를 반드시 시공해야 할 것입니다.

생울타리로 차폐 조경을 진행할 때 특별한 법적 규제는 없습니다. 다만 키 큰 나무로 인해 이웃집에 그늘이 생길 경우를 대비해, 사전 협의를 꼭 거쳐야 추후 분쟁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.

또한, 차폐조경 식물도 생물이기에 종종 웃자라 모양을 흐트러뜨리기도 합니다. 따라서 아름다운 수형을 유지하려면 전지·전정 등 꾸준한 관리와 관심이 따라야 하겠습니다.



도움말_ ㈜예주조경 예주나무병원 www.yejoogreen.co.kr

취재_ 신기영  |  일러스트_ 라윤희

ⓒ 월간 전원속의 내집  Vol.236 www.uujj.co.kr

 

Comments